교육용 전기요금 할인제도 별 효과 없어

  • 방송일자
    2016-10-06
정부가 비싼 교육용 전기요금을 줄이기 위해
올해 새로운 할인제도를 도입했지만,
효과는 거의 없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도종환 국회의원은
올해 변경한 전기요금 할인제도에 의해
8월까지 4.6% 144억 원이 할인됐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 할인된 4%와
별반 차이가 없다고 분석했습니다.

또, 올해 모두 180억 원을
할인받을 것으로 추산되는데,
이는 지난해 할인금액 180억 원과 차이가 없어
정부의 새로운 교육용 전기요금 할인제도가
효과를 거두지 못했다고 덧붙였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bitly.kr/glA3Ul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