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버스 임금협상 결렬·25일 파업 투표 예고

  • 방송일자
    2019-03-15
강원도내 버스 회사 노사가 주 52시간 근무제시행에 따른 임금 협상에 실패하면서
노조가 오는 25일 총파업 찬반 투표를
예고했습니다.
◀END▶
동해상사고속을 비롯해 강원흥업 등
도내 시내와 시외버스 노동조합 9곳은
지난달 27일 강원지방노동위원회에
노동쟁의 조정신청서를 제출하고
지난 13일 사측과 1차 조정회의를 열었지만
결렬됐다고 밝혔습니다.

오는 19일 2차 조정회의도 결렬되면
25일 총파업 찬반투표를 하고,
다음 달 5일부터 총파업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bitly.kr/qC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