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R)아파트 공사장 주변 침하,주민 피해 호소

  • 방송일자
    2019-06-12
◀ANC▶
남) 강릉의 한 아파트 공사장 인근 주민들이
지반 침하와 건물 피해를 호소하고 있습니다.

여)공사업체는 전혀 관계가 없다고 주장하지만
전문가들의 의견은 다릅니다.

이용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END▶
◀VCR▶

건물을 따라 안전 펜스가 세워져 있고
휴업을 알리는 펼침막이 걸려있습니다.

건물에 금이 가고 마당이 내려앉으면서
안전사고가 우려돼 문을 닫았습니다.

◀INT▶김윤미/상인
"비가 오면 모래가 쓸려가면서 건물이 언제 넘어갈지 모르겠는 거예요. 그래서 3층이 위험해서 하루 3백 명이 먹는 밥집을 문을 닫고 1층도 문을 닫게 된 거예요. 손님 다치면 어떻게 하겠어요?"

(기자)공사장과 상가 건물은 겨우 사람 한 명 지나갈 정도로 아주 가깝습니다.

또 다른 집은 방바닥뿐만 아니라
마당까지 주저앉았습니다.

장마를 앞두고 더 침하되지 않을까 걱정이
많습니다.

◀INT▶어승자/강릉시 송정동
"마음이 안 좋지. 그러니까 (방바닥이) 내려가서 미끄러지는데. 장마가 져서 또 비가 오면 마당이 또 푹 꺼지려는지 마른 땅에도 저렇게 꺼졌으니."

동네 서낭당 터인 소나무숲도 땅이 꺼지면서
펜스가 끊어져 버렸습니다.

CG)아파트 시공업체는 착공 전부터
인접 시설물에 대한 안전진단을 실시했고
주변 건물과 인근 도로 계측을 통해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CG

전문가들은 아파트 터파기 공사로
침하가 발생했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INT▶박창근/가톨릭관동대 교수
"공사장 인근에 있는 땅속에 있는 진흙이라든지 모래 성분이 공사장으로 빨려 나오지요. 그렇게 되니까 공사장 인근에서는 땅이 꺼진다든지, 싱크홀이 발생한다든지, 콘크리트 바닥은 균열이 발생한다든지."

최근 강릉지역 아파트 신축 공사장 주변에서 지반 침하 피해가 잇따라 근본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한 실정입니다.

MBC NEWS 이용철입니다.(영상취재 김창조)
◀END▶
#강릉송정, #아파트공사, #지반침하, #싱크홀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bitly.kr/qC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