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문순 지사 재산 4천800만원 증가해 15억9천만원

  • 방송일자
    2020-03-26
최문순 강원지사의 재산이 다소 증가해
16억 원에 가까워졌습니다.
◀END▶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올해 정기 재산변동에 따르면,
최 지사는 15억 9천여 만 원을 신고해
전년도보다 4천 8백여 만 원 증가했습니다.

한금석 도의회 의장도 본인 소유 건물
가액 변동 등의 이유로 6천 5백여 만 원 증가한
6억 3천여 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민병희 도교육감의 재산은 5억 4천여 만으로 전년도보다 5천 5백여 만 원 늘었습니다.

대상자 중 최고 재력가는 조성호 도의원으로
22억 5천만 원을 신고했고, 가장 적은 신고액은 조인묵 양구군수가 마이너스 1억여 원입니다.//







MBC강원영동 뉴스 구독하고 빠른 뉴스 받아보세요!

youtube 유튜브 http://bitly.kr/glA3UlN